Something I enjoyed2012. 8. 14. 23:22



이곳에 있으며 추천 받은 책 Shipping Company Strategies. 저자인 Peter Lorange는 IMD의 president였고 한때 MIT Sloan과 Upenn의 Wharton에서 전략을 가르쳤고, 그 전에는 Director나 Board member로 다수의 Shipping회사를 이끈 경력을 가지고 있다. 당장 서문만 읽어 보아도 그가 Shipping 이라는 Unque한 산업 분야에 얼마나 깊은 식견을 가지고 있는지 느낄 수 있다.

오랜 역사를 가진 만큼 거의 완전히 Mature and Competitive한 (그러나 동시에 인류 문명이 있는 한 Sustainable할 수 밖에 없는!) Shipping이라는 영역에서 무엇이 Macro 변수인지, 의사 결정에 있어 어떤 전략적 Frame을 사용해야 하는지에 아울러 조직 구조와 Leadership에 이르기까지 Shipping industry를 다양한 각도에서 들여다보는 통찰력 있는 내용을 제시한다.
비단 선사 뿐 아니라 조선업계 분야에서 종사하는 분들에게도 정말 꼭 추천하고픈 필독서다. Client side를 이해하고, 좀더 폭넓게 Maritime Industry에서 Shipbuilder가 어떤 역할을 해내야 하는지, 또 그런 비전 하에 조선업이 어떤 전략적 positioning을 통해 살아남아야 할지에 대해 솔루션을 제시할 만한 깊이 있는 식견이 담겨 있다.
나에게 너무나도 친숙한 고객이었던 Leif Hoegh, A.P.Moller 등이 사례로 나오고 그간 MBA를 통해 배워 왔던 용어와 개념이 그대로 녹아들어 있다. 지난 1년 간 공부하면서 가장 재밌고 흥분되는 시간이었다.

무엇보다도, 정말 평이한 영어로 쓰여 있어 읽기도 쉽다.

(A.P.Moller to Maersk McKinney-Moller, 1946) "No loss should hit us, which can be avoided with constant care, this must be a watch word throughout the entire organization."

Peter Lorange


He is the owner and the president of the Lorange Institute of Business and one of the world’s foremost business schoo
l academics. For 15 years, he was the President of IMD, Lausanne, one of Europe’s leading business schools. Mr. Lorange is Professor of Strategy at IMD and holds the Kristian Gerhard Jebsen Chair of International Shipping. In addition to his academic background, Mr. Lorange has gained extensive shipping know-how as director on several shipping company boards. Moreover, he has written or edited twenty books and some 120 article. His area of special interest is global strategic management, strategic planning and entrepreneurship for growth.


'Something I enjoyed' 카테고리의 다른 글

자본주의  (0) 2014.06.30
왜 석유가 문제일까?  (0) 2014.06.12
플루토크라트 - 모든 것을 가진 사람과 그 나머지  (0) 2014.05.13
The Monk and The Riddle  (0) 2012.09.25
헬싱키에서 산 몇 가지 물품.  (0) 2012.08.21
Shipping Company Strategies  (0) 2012.08.14
Posted by neinume

댓글을 달아 주세요